과학

高환율에 '수출역군' 게임 방긋, '내수기업' ICT는 영향 無

컨텐츠 정보

본문

0004762414_001_20220623161801007.jpg?type=w647

 

高환율에 '수출역군' 게임 방긋, '내수기업' ICT는 영향 無원/달러 환율이 13년만에 최고치를 기록하면서 넷마블·크래프톤·컴투스 등 해외 매출 비중이 높은 게임사가 수혜대상으로 꼽힌다.

업계 한 관계자는 "해외 매출 비중이 큰 게임사는 환율 변동에 민감할 수 밖에 없다"라며 "달러가 강세일수록 유리한 구조"라고 말했다.

내수산업 중심인 ICT업계는 환율 영향이 크지 않을 전망이다.

관련자료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