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학

'운명의 일주일' 삼성, JY 가석방에 달린 미래 투자 속도

컨텐츠 정보

본문

0002961781_001_20210806153304446.jpg?type=w647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가석방을 결정할 심의위원회가 열린다.

글로벌 기업 삼성의 해외 투자가 세계 경제에 미칠 영향 때문이다.

미국 로이터 통신은 최근 복수의 삼성 소식통을 인용해 이 부회장이 석방되면 주요 투자와 인수합병 프로젝트를 진행할 수 있게 될 것이라고 보도했다.

관련자료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