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윤석열 "文정부, 국민 아닌 집권 연장 위해 갈라치기 행정"

컨텐츠 정보

본문

0004625130_001_20210802102802024.jpg?type=w647

 

윤석열 전 검찰총장이 2일 국민의힘 초선의원들을 상대로 한 강연에서 " 낡은 이념에 의한 집권 연장을 위해 갈라치기 선거 전략을 일상 행정에서도 적용한다"고 비판했다.

윤 전 총장은 초선의원들 앞에서 국민의힘에 중도 확장성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윤 전 총장은 "국민의힘도 지지기반을 넓히기 위해 많은 변화와 혁신을 해오셨지만 앞으로 비상식적 정권이 다시 연장되는 걸 막기 위해선 기존 이념과 정치철학을 조금 더 넓혀서 기존 국민의힘과 철학을 같이하지 않고 생각이 다소 달랐던 분들 지지까지도 갖기 위해 노력해야 한다"며 "저는 개인적 정치 욕심 이런 거 전혀 없다. 국민의힘이 수권 정당이 돼 국민의 보편적인 지지를 얻고 국민 한 사람 한 사람 민심을 세심하게 살피는 어머니 같은 정당이 될 수 있도록 열심히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관련자료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