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셜

변호사, 13년만에 3배 늘었다는데...다 어디로 갔을까 [긱스]

컨텐츠 정보

본문

0004736222_001_20220812105901067.jpg?type=w647

 

변호사, 13년만에 3배 늘었다는데...다 어디로 갔을까 [긱스]이 기사는 프리미엄 스타트업 미디어 플랫폼 한경 긱스에 게재된 기사입니다.

검색 결과를 보여주는 화면의 크기가 제한돼 있어, 게다가 대형 포털사이트들은 '경쟁적 비딩 방식'을 채택해 더 많은 돈을 내는 순서대로 광고주를 노출시키는데, 변호사 입장에서는 자본력을 갖춘 변호사만이 자기를 알릴 수 있는 상황에 내몰리는 셈이다.

이런 상황에서 소비자들이 '나에게 맞는 변호사'를 찾기 위한 정보를 확보하기란 어려운 일이다.

관련자료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