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셜

박종훈 경남교육감 "만5세 취학 학제 개편안은 즉각 폐기돼야"

컨텐츠 정보

본문

0006260234_001_20220804173801597.jpg?type=w647

 

박종훈 경남교육감 "만5세 취학 학제 개편안은 즉각 폐기돼야"박종훈 경남교육감이 정부에서 추진 중인 '만 5세 취학 학제 개편안'에 대해 "즉각 폐기돼야 한다"는 입장을 밝혔다.

또 그는 "개편안 추진 시에 초래될 수 있는 혼란과 어려움 예방에 필요한 제도 정비와 지원방안, 추진 과정에 대한 면밀한 검토 역시 부족한 상황"이라며 "경남교육청은 이번 학제 개편안을 교육부가 즉각 폐기할 것을 강력히 요구한다"고 말했다.

윤석열 정부는 최근 사회적 양극화의 초기원인인 교육격차를 해소하기 위해 취학 연령을 1년 앞당기겠다는 취지로 만 5세 아동의 취학을 위한 학제 개편안 추진 계획을 발표했다.

관련자료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